로그인


.

냐옹이당

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

잘생겼냥?


   

   

잘생겼냥?

아니냥?

 

 

 

다 말라서 이제 뽀송뽀송합니다. 이렇게 목욕 3부작 끝~

 

얘는 왜이렇게 잘생겼을까요....는 내새끼 편애 ㅜㅜ

 

* 위에 냥당 명단을 보고 생각한건데, 집사경력이랑 아이들 나이보다 집사시작한 시기와 아이들 생일을 적는게

시간이 지나도 구분이 될거같아서 좋을것 같아요. 어떨까요?


signature
락/메탈/일렉트로니카 소모임 '듣는당' 창당 지지중!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IT, 음악, 사진을 좋아하는 2.5마리의 고양이 집사입니다.

블로그 : yavadavadoo.tistory.com
트위터 : @SongOfApple

블로그와 트위터에서 주로 음악, IT관련 이슈, 고양이, 정치-사회와 관련된 이야기를 하고있습니다.

  • (2012-07-13 18:42)
잘 생겼다냥!

좋은 말씀인데.. 저처럼 길냥 출신의 아이를 두고 있으면 생일을 몰라요...어흑;
그래서 우리집에 처음 온 날을 생일처럼 생각하고 있다는...
  • (2012-07-13 18:52)
아 그럴수도 있겠네요 ;ㅁ;
  • 마리에님
  • (2012-07-13 19:06)
생강이는 코위에 포인트컬러가 참 매력적이에요!
잘생겼다!!
  • 우주_고양이님
  • (2012-07-13 19:10)
뽀숑뽀숑... 자알생겼다~ㅎㅎ *
  • (2012-07-13 19:10)
생강이 잘 생겼다~
언제인가 한번 냥당에 이벤트로 사진 컨테스트 한번 했으면 해요.
집사님들은 냥이 사진 올려놓고 투표 프로그램 삽입하고 베스트를 뽑는..
1등에게는 사료 한포대정도해서.. *
  • (2012-07-13 19:49)
으어~ 이기고싶다... 근데 모두 자기냥이 뽑으면 어떡하죠?ㅋㅋㅋㅋㅋ
  • 우주_고양이님
  • (2012-07-13 22:33)
사과의노래님// ㅋㅋㅋㅋㅋ
저도 그럴거같아요 *
  • (2012-07-14 00:58)
저 처럼 냥이를 키우지 않는 분, 또는 눈팅하시는 분들의 표도 은근 있어요~ *
  • 키티엄마님
  • (2012-07-14 01:41)
다들 자기네 애가 제일이쁘잖아요 ㅋㅋ
나머지는 다 2등들 ㅋㅋㅋ
  • (2012-07-14 05:15)
근데 해보고싶긴해요 ㅋㅋㅋㅋ 모공에 도와달라고 해도 좋을거같응데요??ㅋㅋ
from CLIEN+
이전글 귀에걸면 귀걸이 코에걸면 코걸이(2)[9] 키티아빠 07-13 23:25
다음글 끝! ㅜㅜ[13] 07-13 16:44
  당주이양건 무기한 보류 [12] 12-12 58042
  우리동네 병원 정보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] 11-18 465073
  냐옹이당 당원 명부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53] 11-18 867377
175536   '다라'와의 만남.. [46] 키티엄마 01-19 1317
175535   핑코 생존신고와 탱구 :) [3] rosanase 01-19 586
175527   어제 데려온 제리에게 새 이름을 지어줬습니다. [2] 01-19 619
175520   다리 부러진 길고양이, 이름은 다라로 지었어요 [18] 진짜원빈 01-19 1205
175507   뭘보는거냐닝겐. [3] 아츠키 01-19 581
175502   놔라닝겐 01-19 526
175495   턱시도 냥이 두마리 보호중입니다.(구로디지털쪽) [6] 폴글핀 01-19 689
175491   일이 손에 인잡히네요. [4] 아츠키 01-19 858
175480   얼굴. [2] powerpc 01-19 628
175472   샤료모델에 도전해보자 (41) [2] 누런마음황구 01-19 596
175465   키티엄마님 기다리는 중 입니다.(다리 부러진 길냥이) [19] 아츠키 01-19 1163
175449   사료모델에 도전해보자(40) [4] Underbar 01-19 591
175444   게임하기도 귀찮다냥 [5] 01-18 734
175438   옹이 ^ㅅ^ : 굿나잇~ [4] 옹이맘 01-18 670
175429   중성화 끝난 실바나스. [8] 달려라하니 01-18 738
175427   이 아이들 아직도 잘 지낼런지.. gumwouldbepe 01-18 623
175421   부비 [3] 01-18 667
175412   사료모델에 도전해보자?(39) [3] 구름아홉 01-18 651
175406   냐옹이 데려왔어요 [20] 01-18 883
175401   옹이 ^ㅅ^ : 깜띡하듸 [4] 옹이맘 01-18 591
175400   다리 부러진 4~5개월 코솟 길냥이(암컷), 보호 및 수술비용 모금을 진행해주실 분 계신가요? [5] 아츠키 01-18 985
175397   오늘의 달이 2 [6] CLICHE 01-18 621
175374   잠든 연이 [5] 집에보내줘 01-18 592
175370   봄이와 겨울이 [6] 01-18 586
175364   [봄봄] 뭐가 이리도 기분이 나쁘다냥.jpg [18] 01-18 942
175362   길에서 구조한, 다리 부러진 아깽이... [8] 아츠키 01-18 1050
175335   미얀마의 개냥이 (2) [7] 01-18 789
175315   첫째의 체조 [2] 01-17 719
175314    [2] 아버 01-17 643
175312   오늘의 달이 [8] CLICHE 01-17 66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