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그인


.

냐옹이당

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

입당신청합니당^.~


   
안녕하세요. 블루밍이예요.
사실 예전에도 입당신청&냥이소개글 올렸었는데
끌량 어플 만지작거리다가 뭘 잘못 눌러서 글이 삭제됐었어요 ㅠㅠ

이번에 다시 한번 정식으로 입당신청 및 인사 드립니다.^^


사진은 저희 여우예요 :)
나이는 세살 반. 여아랍니당ㅎㅎ

사실 여태까지는 여우를 샴이라고 알고 있었는데, 샴 치고는 많이 까맣지 않고 색이 연해서
다른 종과 믹스된 아이인줄 알았거든요. ㅎㅎ
그런데, 오늘 고양이카페를 기웃거리다가
네바마스커레이드 단모종을 봤는데
저희 여우랑 똑같이 생겼더라구요 ㅠㅠㅠㅠ
꼬리 무늬하며, 얼굴 생김새까지...
아기때 분양받을 때 부터 샴이라고 하셔서
그런 줄로만 알았는데...
주인이라면서, 3년이 넘게 키우면서
우리 아이가 무슨 종인지 제대로 알지도 못하고 키웠다니 참 멘붕(!)이에요 ㅜㅜ

혹시 네바마스커레이드 키우시는 분들 계신가요?
저희 여우는 정체가 뭘까요... ㅎㅎ

암튼 냐옹이당 당원 여러분들 반갑습니다!
사진도 자주 올리고 열심히 활동할게요!!ㅎ


  •   

  • DANTE님
  • (2012-07-10 04:03)
반갑습니당 ㅎㅎ
from CLIEN+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1)
DANTE님~ 반가워요:) ㅎㅎ
  • xeon_thebric님
  • (2012-07-10 05:20)
아기때도 마스크 쓰고 있었나요? 그렇다면 샴이 맞겠고요...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2)
어릴때도 마스크 쓰고 있었어요ㅎㅎ 블로그 속 아이랑 너무 똑같아서 제가 잠시 착각을 했었나봐요. 헤헤
  • 우주_고양이님
  • (2012-07-10 08:14)
어서오세요.~ *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3)
안녕하세요 우주_고양이님:) 반갑습니다ㅎㅎ
  • (2012-07-10 09:04)
안녕하세요..
냥이가 참 그윽한 표정을 짓고 있네요>_<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4)
안녕하세요 ㅎㅎ 여우가 한 시크 한답니다!
  • breeze님
  • (2012-07-10 09:16)
샴 블루포인트같아요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5)
그렇군요. 블루포인트!! 제대로 알아주지 못해서 여우에게 미안해지네요 ㅜㅜ..
  • (2012-07-10 11:18)
음...구찌백을 쫙깔고 누워있는거 보니 여자애군요! 명품에 대한 촉~~~ ㅋㅋㅋ
이쁘게 생겼어요~^^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6)
사실은 지금 저 자세가 출근하려는 집사를 방해하고 있는 중이예요. 아침마다 깔고앉고 가방속에 들어가고 난리도 아니랍니다ㅠㅠ
  • Judith님
  • (2012-07-10 11:19)
샴같습니다. 네바마스커레이드는 대형종으로 날씬한 샴(물론 샴중에서도 뚱뚱이들이 있긴 하지만, 몸길이 자체가 다름)하고는 완전히 틀려요.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7)
네 그런가봐요!! 검색을 계속 해봤는데 다른 네바 아이들은 다 다르게 생겼더라구요!! 혹시 블로그
속 그 분도 잘못 알고계신거려나...ㅎㅎ
  • 키티엄마님
  • (2012-07-10 16:42)
아이고~ 저 자태
반갑습니다~~!! ^^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49)
키티엄마님 반갑습니당~ㅎ 자주 뵈어요:)
  • (2012-07-10 16:44)
반갑습니다~ 저희 마늘이도 블루포인트였는데 ㅜㅜ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50)
마늘이... ㅠㅠ 눈팅하던 시절에 사과의노래님 글들 가슴 졸이며 봤었어요 안그래두 저희 아이랑 많이 닮아서 얼른 낫길 바랬었는데 ㅠㅠ 좋은 곳에 갔을거예요!!
  • (2012-07-10 18:28)
어서오세요~ 자주 소식 올려주세요 ⓗ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51)
언더라인님 안녕하세요 ㅎㅎ 활발히 활동하겠습니닷!!!!
이전글 초점이 안맞긴 했지만~[16] fire_waltz 07-10 05:09
다음글 목욕후 둘째 사진[7] chroma 07-10 00:10
  우리동네 병원 정보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] 11-18 298812
  냐옹이당 당원 명부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39] 11-18 572082
150564   사료에 관한 책 읽고 있어요 [4] GYSB 09-21 563
150552   저희 아파트에 길고양이가 고립됐어요!! [12] 레오폴드1123 09-21 917
150548   어느 평화로운 일요일의 집안 [4] Peter 09-21 753
150537   우울한 라떼. [8] 오라떼 09-21 834
150521   닝겐. 모자를 벗겨라. [3] 쌈씩스 09-21 986
150513   아이구 형님 [6] 뭉게둥게 09-21 855
150503   자율급식으로 변경했습니다. [6] 달려라하니 09-20 862
150501   모자지간 [8] 09-20 811
150470   사이좋은 녀석들 ㅎ [6] 불교사랑 09-20 808
150461   갑자기 급 궁금해져서 제 닉을 구글이미지 검색 해봤는데... [25] 09-20 942
150453   까칠한 울집 모모킴 입니다 [9] probono 09-20 843
150437   까망 오레오 [11] 오라떼 09-20 930
150436   햇볕이 좋아요 [3] 09-20 766
150435   팔괴고 있는.. [6] ramblr 09-20 742
150433   tgv 창밖의 냐옹이 [2] 문화창조 09-20 758
150426   새로운 보금자리♡ [2] 뭉게둥게 09-20 869
150424   머리달린 해삼 [6] Rodin 09-20 890
150418   우리 아파트 깜냥이 소개드려요~ [2] 짱아TM 09-20 867
150416   냥이 다이어트 어떻게 시키시나요? [4] 하드론 09-20 749
150414   흠 좀 큰거 같기도 하고.... [10] 본능주의 09-20 928
150403   우리냥이는 왜이러는걸까요? [1] 코설이 09-19 857
150396   편안함 09-19 807
150390   솜털 발 [3] 09-19 843
150385   눈부시냥 [2] 09-19 788
150376   방콕 길냥이 & 여행 이야기 [3] veryveryblue 09-19 880
150368   독수리오형제 엄마냥이~~ [5] 불교사랑 09-19 877
150360   냥이 밥주러왔어요. [2] 누런마음황구 09-19 761
150349   [입양홍보] 그릉머신 캘리 [3] 철벽녀 09-19 908
150332   몇일째 방치됐던 길냥이 [8] 송도리 09-19 920
150326   현재 아깽이 사진입니다 [24] 본능주의 09-19 125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