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그인


.

냐옹이당

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

입당신청합니당^.~


   
안녕하세요. 블루밍이예요.
사실 예전에도 입당신청&냥이소개글 올렸었는데
끌량 어플 만지작거리다가 뭘 잘못 눌러서 글이 삭제됐었어요 ㅠㅠ

이번에 다시 한번 정식으로 입당신청 및 인사 드립니다.^^


사진은 저희 여우예요 :)
나이는 세살 반. 여아랍니당ㅎㅎ

사실 여태까지는 여우를 샴이라고 알고 있었는데, 샴 치고는 많이 까맣지 않고 색이 연해서
다른 종과 믹스된 아이인줄 알았거든요. ㅎㅎ
그런데, 오늘 고양이카페를 기웃거리다가
네바마스커레이드 단모종을 봤는데
저희 여우랑 똑같이 생겼더라구요 ㅠㅠㅠㅠ
꼬리 무늬하며, 얼굴 생김새까지...
아기때 분양받을 때 부터 샴이라고 하셔서
그런 줄로만 알았는데...
주인이라면서, 3년이 넘게 키우면서
우리 아이가 무슨 종인지 제대로 알지도 못하고 키웠다니 참 멘붕(!)이에요 ㅜㅜ

혹시 네바마스커레이드 키우시는 분들 계신가요?
저희 여우는 정체가 뭘까요... ㅎㅎ

암튼 냐옹이당 당원 여러분들 반갑습니다!
사진도 자주 올리고 열심히 활동할게요!!ㅎ


  •   

  • DANTE님
  • (2012-07-10 04:03)
반갑습니당 ㅎㅎ
from CLIEN+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1)
DANTE님~ 반가워요:) ㅎㅎ
  • xeon_thebric님
  • (2012-07-10 05:20)
아기때도 마스크 쓰고 있었나요? 그렇다면 샴이 맞겠고요...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2)
어릴때도 마스크 쓰고 있었어요ㅎㅎ 블로그 속 아이랑 너무 똑같아서 제가 잠시 착각을 했었나봐요. 헤헤
  • 우주_고양이님
  • (2012-07-10 08:14)
어서오세요.~ *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3)
안녕하세요 우주_고양이님:) 반갑습니다ㅎㅎ
  • (2012-07-10 09:04)
안녕하세요..
냥이가 참 그윽한 표정을 짓고 있네요>_<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4)
안녕하세요 ㅎㅎ 여우가 한 시크 한답니다!
  • breeze님
  • (2012-07-10 09:16)
샴 블루포인트같아요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5)
그렇군요. 블루포인트!! 제대로 알아주지 못해서 여우에게 미안해지네요 ㅜㅜ..
  • (2012-07-10 11:18)
음...구찌백을 쫙깔고 누워있는거 보니 여자애군요! 명품에 대한 촉~~~ ㅋㅋㅋ
이쁘게 생겼어요~^^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6)
사실은 지금 저 자세가 출근하려는 집사를 방해하고 있는 중이예요. 아침마다 깔고앉고 가방속에 들어가고 난리도 아니랍니다ㅠㅠ
  • Judith님
  • (2012-07-10 11:19)
샴같습니다. 네바마스커레이드는 대형종으로 날씬한 샴(물론 샴중에서도 뚱뚱이들이 있긴 하지만, 몸길이 자체가 다름)하고는 완전히 틀려요.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0 12:17)
네 그런가봐요!! 검색을 계속 해봤는데 다른 네바 아이들은 다 다르게 생겼더라구요!! 혹시 블로그
속 그 분도 잘못 알고계신거려나...ㅎㅎ
  • 키티엄마님
  • (2012-07-10 16:42)
아이고~ 저 자태
반갑습니다~~!! ^^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49)
키티엄마님 반갑습니당~ㅎ 자주 뵈어요:)
  • (2012-07-10 16:44)
반갑습니다~ 저희 마늘이도 블루포인트였는데 ㅜㅜ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50)
마늘이... ㅠㅠ 눈팅하던 시절에 사과의노래님 글들 가슴 졸이며 봤었어요 안그래두 저희 아이랑 많이 닮아서 얼른 낫길 바랬었는데 ㅠㅠ 좋은 곳에 갔을거예요!!
  • (2012-07-10 18:28)
어서오세요~ 자주 소식 올려주세요 ⓗ
  • 블루밍님
  • (2012-07-11 22:51)
언더라인님 안녕하세요 ㅎㅎ 활발히 활동하겠습니닷!!!!
이전글 초점이 안맞긴 했지만~[16] fire_waltz 07-10 05:09
다음글 목욕후 둘째 사진[7] chroma 07-10 00:10
  우리동네 병원 정보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] 11-18 353451
  냐옹이당 당원 명부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9] 11-18 663646
163412   잊고 있었던 알리애서 구매한 스티커 [6] 스토리텔링 11-15 613
163408   훌륭한 거치대 [3] 올리비에 11-15 618
163404   쥐와 고양이 [1] 11-15 638
163390   얼른 주세요~ [14] CLICHE 11-15 937
163389   불꺼라, 자자. [3] 11-15 770
163361   보통 아깽이 분양하신분들 질문이요 ㅎ [7] 본능주의 11-14 885
163358   이런 양의 털을 뒤집어 쓴 시베리안 허숙희냥 [6] 범이 11-14 937
163356   비비의 올바른 캣닢쿠션 사용법 [4] 11-14 816
163324   자꾸 의자 뒤편에서 앞발로 옷을 긁어대요 [5] 재민 11-14 789
163322   사람 손탄듯한 길냥이 고민이에요.. [6] MINT 11-14 900
163295   레아 현재 상황ㅋ [6] 냥냥권 11-14 871
163292   핑코 생존신고 [26] rosanase 11-14 835
163288   너도 배고프냥??? [5] 냥냥권 11-14 772
163275   저의 점심 [7] 냥냥권 11-14 704
163259   저희집 고양이가 가끔 이러고 자요. [23] Michell 11-14 992
163244   허 이녀석 뭐죠 [17] wowman 11-14 931
163231   아들이 데려온 고양이 [12] wowman 11-14 1002
163226   노는 언니들.jpg [7] 메시맘 11-14 932
163216   레아가 잘지내나 봐용ㅋ [8] 냥냥권 11-14 731
163215   혹시 보실 분 있으신가요?^^;; [8] 겨울의봄 11-14 694
163198   내일 뵙겠습니다~~~!! [13] veryveryblue 11-14 862
163187   귀여운 성묘 입양하실분 찾아요 [12] 사이버집사 11-14 995
163180   루이야 그러면 안되 [8] 냥냥권 11-14 908
163178   진례에서 만난 묘연 [7] 냥냥권 11-14 829
163176   이거...내꺼다옹 [2] 금편 11-14 754
163173   옹이 ^ㅅ^ : 묘한 자세 [3] 옹이맘 11-14 823
163162   명동 노랑이 [2] MasterKeaton 11-13 876
163153   나는 아무 생각이 없다 [3] 백과장 11-13 835
163144   눈물의 이별 직전 ㅠ [8] 11-13 972
163143   평범한 일상사진입니다 [1] 불교사랑 11-13 77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