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그인


.

냐옹이당

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

시루 미루 꼬물이들


   

 

 

이제 다 컷구나 진짜 빨리 가는군요


  • 마리에님
  • (2012-06-04 23:02)
역시 꼬물이는 초귀염귀염!
  • (2012-06-04 23:03)
어릴때 모습인가요? 아니면 지금??;

역시 고양이의 리즈시절은 3개월 인가봐요 ㅠ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4 23:51)
지금 현재 리얼 입니다..흑..오늘 육아 빡스 대 탈출 어미가 통재가 안되 지금 엄청나게 당황하네요 덜덜 점뿌도 합니다 크헐 ㅡㅡ;;
  • 우주_고양이님
  • (2012-06-04 23:13)
허걱!!!!!!!이렇게 귀엽다니...
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*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5 06:49)
곳 닥칠겁니다 ㅎㅎ 울애기들이 오빠내요 점더 일찍 나왔으니 ㅎㅎ 암컷인줄알던 애기가 점점 수컷으로 확인되면 정신이 아득 해지실겁니다 ㅎㅎ *
  • (2012-06-04 23:13)
진짜 금방 자라네요~ 아고 귀여워라~ *
  • (2012-06-04 23:32)
으앙 저 꼬리에 힘 딱 준 것 좀 보세요! >_<
from CLIEN+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4 23:42)
동영상을 간신히 넣었네요..^^
  • HUSH님
  • (2012-06-05 00:40)
치명적 귀여움이에요 +_+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5 06:48)
네 치명적입니다 이제 식탐전쟁을 쿨럭 ㅜㅜ *
  • 세븐스톤님
  • (2012-06-05 01:24)
장난아니네요..밤에 잠을 설치겠어ㅜ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5 06:41)
네 엄청나게 분주 합니다 충열된눈으로 출근 중입니다 ㅜㅜ *
  • (2012-06-05 02:46)
에너지가 넘치다 못해 퐈이팅 하네요 ㅋㅋ(신사의 품격에서 김수로 말투로)
이뽀요~^^
분양시킬 예정이세요? 담달 초쯤에는 분양시겠네요~~~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5 06:44)
아니요 다 거둘려구 합니다 엄마냥아 너무 집착이 강하고 재손으로 산파노릇 해보니 도저희 못보낼듯 합니다 애기날때 엄마냥이가 제손을 잡고 눈물흘리는 걸바서 ㅜㅜ 탯줄도 재가 짤라주고 *
  • (2012-06-05 04:22)
으엌 브금과 절묘한 조화네요 ㅋㅋ
  • nemong님
  • (2012-06-05 06:46)
유투부가 바껴서 무지 복잡 해전내요 가능도 많아지고 심지어 3D로 자동변환도 되구 눈돌아 갑니다 근대 공유하는건 점점더 까다로워 지내요 쿨럭 ㅜㅜ *
  • 달을삼킨아이님
  • (2012-06-05 10:51)
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악...
아깽이들은.. 진짜.....ㅠㅠ 모공에 안구정화 짤 보다.. 이게 더 안구정화짤입니다!!!!!
  • ireneko님
  • (2012-06-05 11:27)
으앙 이뻐요 ;ㅁ;ㅁ;ㅁ;ㅁ;ㅁ;
  • WADEMAN님
  • (2012-06-05 12:40)
아악;;; 너무 이뻐요 ㅠㅠ
키.. 키우고 싶어요 ㅜㅅㅜ
이전글 오늘 냥이입양해왔습니다. 이름은 푸로 지었어요.[17] 06-04 23:07
다음글 우리집고양이 3호[12] 06-04 22:46
  우리동네 병원 정보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] 11-18 332993
  냐옹이당 당원 명부(구글스프레드시트 추가) [246] 11-18 620810
157463   아빠 왔냥!.utub [5] xyde 10-18 602
157425   옥션에서 고양이 간식 세일해요!! [16] 10-18 657
157407   너가 아무리 일자 귀를 [6] 헤세맘 10-18 692
157399   어디~ 서 많이 본 냥이가...??! !! [18] 10-18 826
157392   섹시한 뒤척임 [9] Rodin 10-18 678
157387   고보협-서울대 톡소플라즈마 연구 [15] 현여 10-18 791
157386   꼬마는 참 좋은 사진 모델입니당 [6] 10-18 648
157378   대괴수 고지라~ [11] 오라떼 10-18 676
157375   출근하지마라는거 같네요 [5] 블루33 10-18 658
157367   [사진주의] 상남자 [8] 동슨 10-18 710
157366   어둠속에 [4] 뭉게둥게 10-18 586
157358   발시렵다냥 [9] 달려라하니 10-18 704
157353   음악듣는 코난 [4] 10-17 592
157346   오뎅꼬치를 사랑한 쩍벌냥 [5] cheezz 10-17 740
157344   간식 10캔 가지고는 어렵다냥 [5] 10-17 630
157343   ...그러니까 자꾸 혼내지 말라냥 [4] 10-17 597
157324   비비를 불러봅시다. 비비~.youtube [4] 10-17 612
157314   캣폴을 사 내라규 [5] 10-17 716
157306   다음 사료는 뭘로 가볼까요'ㅁ'? [5] 10-17 564
157305   나 물마시고 싶은데 이거이거 어카냥.utb [6] cheezz 10-17 600
157300   다양한 표정 연출 [7] 10-17 625
157257   목욕 후 간식타임~ [12] 블러디냥 10-17 821
157256   후덕해져가는 하루.haru [12] 10-17 687
157235   여기는 내가 막을테니 먼저 가라냥! [10] 10-17 786
157229   상남자의 애교.. [32] 메시맘 10-17 947
157220   할짝 할짝 [5] K양 10-17 819
157218   간식을 본 두 냥이의 반응 [3] 10-17 835
157203   집사야 나 잔다~ 불꺼라 [4] 10-16 792
157200   뉴욕 지하철역 냥이+동물 다른 사진 [1] 10-16 682
157179   난 뱀이다옹 [10] 10-16 803